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자원봉사자들 연일 땀방울

기사승인 2020.03.23  23:00:40

공유
default_news_ad1

- 23일 대신동 미장원 중점 방역

김천시 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 시내 확산되는 것을 원천봉쇄하기위해 자원봉사자들이 의기투합해 연일 방역에 땀방울을 쏟고 있다.

 

   
 

김천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 발발 후 3월초부터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터미널, 재래시장, 도서관, 버스 승강장등 다중이용시설 방역을 시작으로 지역 골목골목 가가호호시민에게 찾아가는 방역활동 확대 실시로 심리적으로 위축된 시민들에게 안심을 주고 있다.

 

   
 

김천시 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잠시 주춤했던 봉사활동을 시민들의 안녕과 안전 우선이라는 기치아래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방역활동을 추진해 왔다.

 

   
 

23일은 오후1시 10여명이 팀을 나눠 자원봉사센터에서 시작 대신동23곳 미장원을 중점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문장훈 봉사자는 땀을 딲으며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가 장기화조짐이 보이는 현시점에서 시민들이 안전한 일상생활을 돕기 위한 노력을 앞으로도 자원봉사자들 상호협력을 강화해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다” 라 했다.

   
 
   
 
   
 
   
 
   
 
   
 
   
 
   
 
   
 
   
 
   
 
   
 

 

 

 

김현심 보도국장 hskimhs@paran.com

<저작권자 © 김천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